로그인 아이디는 등록된
'본인의 메일주소'를 입력하세요.
로그인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남에게 손 벌려 판 벌리면 부패에 빠지기 쉬워”

 

아르헨티나 정부는 후원금 기부보다 국민의 요구에 응답해야
 

무리한 사업 확장 종교기관·선심성 지원 정치인 모두에 경고
 

외부 지원 의존에 제동… 교회 사업에 절제·가난·고결함 필요





 아르헨티나 정부가 최근 교황청 산하 교육재단에 기부한 후원금을 프란치스코 교황이 돌려보내면서 빚어진 ‘해프닝’은 부족한 사업비를 외부 지원에 기대곤 하는 종교 기관들에 시사하는 점이 많다.
 

후원금 액수는 1666만 6000페소(한화 약 14억 원)다. 몇몇 서방 언론은 “교황이 악마를 상징하는 숫자 666을 싫어해서 거절했다”며 이를 흥미성 기사로 다뤘으나, 그게 이유가 아니다. 외부 지원을 받아 능력 이상으로 사업을 확장하려는 종교 기관과 선심성 지원으로 교회를 등에 업으려는 정치인 양쪽 모두에게 보내는 따끔한 경고 의미가 있다.
 

소동의 자초지종은 이렇다. 아르헨티나의 마우리시오 마크리 새 대통령은 5월 30일 스콜라스 오쿨렌테스 재단에 거액을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 아르헨티나에서 시작된 이 재단은 예술과 스포츠 활동을 통해 청소년들의 사회 통합을 증진하는 국제 조직이다. 교황청은 2013년 8월 이 단체를 산하 기관으로 승인했다.
 

후원금은 아르헨티나 재단 본부가 사무실 리모델링과 직원 36명 채용 명목으로 정부에 요청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사실이 알려지자 교황은 호세 마리오 코랄 회장 등에게 서한을 보내 “그 돈을 당장 돌려줘라”고 질책했다. 「바티칸 인사이더」가 입수한 서한을 보면 후원금을 거부해야 하는 이유가 명확히 적시돼 있다.   
 

“아르헨티나 정부는 국민의 요구에 응답해야 합니다(새 정부는 재정 적자를 메우기 위해 공공요금 대폭 인상 등 서민 고통을 강요하고 있어 국민 불만이 팽배한 상황임-편집자 주). 재단은 그들에게 한 푼도 요청할 권리가 없습니다. 사제로서 그리고 형제로서 말하는데, 여러분은 부패로 직행하는 가파르고 미끄러운 길에 막 올라섰습니다. 제 표현이 불쾌하다면 용서하십시오.”
 

교황은 이어 한두 번 외부 지원에 의존하다 보면 그게 관행으로 굳어진다고 지적했다.
 

“그건 중독성이 있고, 자기를 합리화하게 만듭니다. 매끈하고 편안한 길은 치명적일 때가 있습니다. (재단의 스포츠 교류사업과 관련) 저는 젊은이들이 즉석에서 팀을 짜서 동네 공터에서 즐겁게 공을 차는 스포츠를 좋아합니다. 유명 경기장을 빌려 대단한 챔피언전을 여는 걸 원치 않습니다. (판을 크게 벌리다 보면) 부패에 빠질 위험이 있는데, 그걸 피하려면 사업에도 절제와 가난, 고결함이 필요합니다.”
 

교황이 추신에 “숫자 666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쓴 것은 사실이지만, 조크 이상의 의미를 부여하긴 곤란하다.
 

교황과 중도 우파 성향의 마크리 대통령의 관계는 우호적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교황은 부에노스아이레스 추기경 시절에 반 서민적 정책을 펴는 우파 정치인들에게 쓴소리를 많이 했다. 또 정부 지원을 받는 것을 싫어해 “공무원들은 교회에 돈을 갖고 오지 말고 소외되고 가난한 사람들을 직접 도우라”고 촉구하기도 했다.
 

교황은 한 인터뷰에서 자신의 수단 소매를 놓고 고국의 정치인들과 벌이는 ‘줄다리기’의 고충을 코믹하게 털어놓은 적이 있다. 사진을 찍을 때 정치인들은 교황과 친한 사이인 것처럼 보이기 위해 수단 옷자락을 잡아끌고, 교황은 거기에 말려들지 않으려고 슬쩍 뒷걸음치는 눈에 보이지 않는 싸움이다.
 

교황은 지난 3월 2일 일반 알현에서도 교회가 받지 말아야 할 돈에 대해 언급했다.
 

“사람을 저임금으로 착취하고, 노예로 만들어 번 돈으로 교회를 후원하려는 사람이 간혹 있습니다. 그들에게 말합니다. ‘그 돈을 도로 가져가십시오!’ 하느님 백성에게 그런 더러운 돈은 필요치 않습니다. 단지 하느님의 자비로 열린 마음이 필요한 겁니다.”
 

평화신문 김원철 기자 wckim@pbc.co.kr

 

http://web.pbc.co.kr/CMS/newspaper/view_body.php?cid=641905&path=201606

 


  1. [담화] 2022년 그리스도인 일치 주간

    Date2022.01.18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14
    Read More
  2. 주님 세례 축일에 짚어보는 세례대의 의미

    Date2022.01.13 By김미경(라파엘라) Reply0 Views22
    Read More
  3. 차량시간표(주일학교포함)

    Date2021.05.29 By우지은소화데레사 Reply0 Views30
    Read More
  4. [ 한사람의생명 ]관련하여, 함께 기도바랍니다 . .

    Date2019.08.25 By그레고리오 Reply0 Views38
    Read More
  5. No Image

    자유계시판 항시 거룩한말만 올라 싫은 소리 한마디

    Date2017.07.23 By한만직 Reply1 Views351
    Read More
  6. No Image

    Via Dolorosa

    Date2017.03.27 By김석화마르코 Reply0 Views190
    Read More
  7. '여전히 당신이 그립습니다” 김수환 추기경 선종 8주기 특별기고 - 가톨릭신문

    Date2017.02.09 By이승우(다니엘) Reply1 Views405
    Read More
  8. [순교자성월 특별기고] ‘순교자의 믿음살이와 살림살이’ - 가톨릭신문

    Date2016.09.01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50
    Read More
  9. Q&A 성모승천, 이것이 궁금합니다 - 가톨릭신문

    Date2016.08.16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87
    Read More
  10. No Image

    교황이 아르헨티나 정부의 거액 후원금 거절한 까닭은

    Date2016.07.04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211
    Read More
  11. 행복한 가정의 비결은?

    Date2016.06.05 By이현덕(야고보) Reply2 Views324
    Read More
  12. No Image

    각자도생은 없다. 프레시안

    Date2016.06.03 By이승우(다니엘) Reply2 Views289
    Read More
  13. 오르카냐와 쟈코포 디 치오네의 성령 강림

    Date2016.05.18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05
    Read More
  14. 주님은 어디로 올라가셨나? [주님 승천 대축일 가톨릭신문 기획]

    Date2016.05.05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00
    Read More
  15. 홈페이지 등록 방법

    Date2016.05.02 By황현섭 Reply0 Views219
    Read More
  16. 사랑스런 나의 손주예요

    Date2016.05.01 By민근휘야고보 Reply2 Views220
    Read More
  17. 주님의 눈을 바라보게 하소서!

    Date2016.04.29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324
    Read More
  18. 하느님 편지

    Date2016.04.25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259
    Read More
  19. 내영혼 바람되어(세월호 추모곡)

    Date2016.04.24 By이현덕(야고보) Reply1 Views280
    Read More
  20. 축하드립니다~^^

    Date2016.04.22 By이현덕(야고보) Reply2 Views218
    Read More
  21. 2년전 오늘

    Date2016.04.16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203
    Read More
  22. 살아있다면 내일 투표를 할수있는 천사들을 생각함...

    Date2016.04.12 By김석화마르코 Reply0 Views212
    Read More
  23. No Image

    악법 은 악 이다....

    Date2016.04.11 By김석화마르코 Reply3 Views294
    Read More
  24. 천주교마산교구 용원성당 화이팅! 입니다. ^^

    Date2016.04.08 By루카 Reply2 Views502
    Read More
  25. No Image

    축하합니다

    Date2016.03.10 By한만직 Reply1 Views304
    Read More
  26. No Image

    찬미예수님~~~^^

    Date2016.03.09 By박진현(가브리엘) Reply2 Views185
    Read More
  27. No Image

    안녕하세요

    Date2016.02.24 By이승우 Reply0 Views178
    Read More
  28. No Image

    행복한 삶

    Date2015.06.04 By윤기철 Reply0 Views309
    Read More
  29. No Image

    너는또다른나

    Date2015.06.04 By윤기철 Reply0 Views211
    Read More
  30. No Image

    7차 말씀과 함께하는 성경피정

    Date2015.04.07 By마산청년성서모임(에파타) Reply0 Views241
    Read More
  31. No Image

    2015년 명례성지 해돋이 미사 안내

    Date2014.12.29 By강미옥 젤뚜르다 Reply0 Views278
    Read More
  32. No Image

    [마산교구청년성서모임] 제6차 어른성경피정 초대합니다.

    Date2014.09.29 By마산청년성서모임(에파타) Reply0 Views661
    Read More
  33. No Image

    내한하실 교황님 말씀!

    Date2014.06.26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374
    Read More
  34. No Image

    제4 회 명례특강 안내

    Date2014.05.30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345
    Read More
  35. No Image

    제3회 명례특강안내

    Date2014.04.28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304
    Read More
  36. No Image

    5차 말씀과 함께하는 성경피정(신청안내)

    Date2014.04.11 By마산청년성서모임(에파타) Reply0 Views336
    Read More
  37. No Image

    제2회 명례특강안내

    Date2014.04.08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292
    Read More
  38. 십자가의 신비

    Date2014.04.02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290
    Read More
  39. 성요셉 아버지학교 수료(제13기)

    Date2014.03.13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04
    Read More
  40. 어느 소나무의 가르침

    Date2014.03.08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13
    Read More
  41. No Image

    2014년도 제1회 명례특강안내

    Date2014.03.07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358
    Read More
  42. 천국문

    Date2014.02.25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06
    Read More
  43. '하느님, 그건 아마 당신일겁니다'

    Date2014.02.13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35
    Read More
  44. No Image

    성 비오 신부님과 묵주기도

    Date2014.01.27 By교우 Reply0 Views452
    Read More
  45. No Image

    미사 외에 또 하나의 구원의 비밀

    Date2014.01.27 By교우 Reply0 Views428
    Read More
  46. No Image

    2013 년12월27일 마산교구 사제,부제.서품식

    Date2013.12.28 By민근휘 야고보 Reply0 Views601
    Read More
  47. No Image

    2014년 해돋이 미사안내

    Date2013.12.10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536
    Read More
  48. No Image

    웅천-명례 소금길 도보 순례

    Date2013.11.13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492
    Read More
  49. No Image

    제6회 명례성지 특강 안내

    Date2013.10.27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506
    Read More
  50. No Image

    제6회 명례성지 특강 안내

    Date2013.10.27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75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