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아이디는 등록된
'본인의 메일주소'를 입력하세요.
로그인





조회 수 30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성령강림.JPG


오르카냐와 쟈코포 디 치오네의 성령 강림

    [말씀이 있는 그림] 성령의 받아라
    
    
    오르카냐와 쟈코포 디 치오네, <성령강림>, 1362-65, 패널에 템페라, 195x287cm, 아카데미 미술관, 피렌체, 이탈리아.
    
    복음사가들은 예수님께서 부활하신 후 사도들에게 나타나실 때마다 예수님은 성령으로 가득했다고 전한다. 부활 후, 사도들에게 숨을 불어 넣으시며 “성령을 받아라.”(요한 20,22)라고 말씀하셨다. 물론 예수님께서는 부활 이후뿐만이 아니라 전 생애 동안 성령과 함께하셨다. 성령의 힘으로 마리아에게 잉태되시고, 세례자 요한에게 세례를 받으실 때 그분의 머리 위에 성령이 머물고, 공생활 동안 성령의 힘으로 많은 기적과 마귀를 쫓아내시는 등, 늘 성령이 함께하셨다.
    
    예수님께서는 승천하신 다음에 사랑하는 제자들에게 약속하신 대로 성령을 보내주셨다. “갑자기 하늘에서 거센 바람이 부는 듯한 소리가 나더니, 그들이 앉아 있는 온 집 안을 가득 채웠다.”(사도 2,2) 따라서 많은 화가들은 예수님께서 부활하신 지 오십 일이 되는 날, 사도들이 예루살렘의 한 집의 방에 모여 있을 때 성령을 보내신 장면을 극적인 장면으로 묘사하곤 한다. 그러나 오르카냐로 불리는 안드레아 디 치오네(Andrea di Cione, 1310년경~1368)와 오르카냐의 동생 쟈코포(Jacopo di Cione, 1325~1399)가 피렌체의 사도들의 성당에 제작한 세 폭 제단화인 <성령강림>은 이미 성령의 바람이 지나간 뒤처럼 금빛 배경에 밝은 빛만이 등장인물들을 찬란히 비추고 있다.
    
    짙은 푸른색 망토를 입은 성모 마리아는 화면 중앙에 경건한 자세로 서 있고, 사도들은 그녀의 곁에 모여 있다. 성경에는 마리아의 등장을 언급하지는 않지만, 마리아는 어머니와 같은 마음으로 지상의 교회를 돌본다는 의미로 중요한 위치에 놓인다. 바로 마리아의 머리 위에는 성령의 비둘기가 있어 그녀가 천상과 지상의 중재자로서의 역할을 보여준다. 마리아는 자기를 둘러싼 사도들을 기도로 초대하고 그리스도와 직접 결합하여, 하나의 공동체로 결속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다.
    
    “요한은 물로 세례를 주었지만 너희는 며칠 뒤에 성령으로 세례를 받을 것이다.”(사도 1,5) 기도하기 위해 모였던 사도들은 성령의 불꽃을 받고 기쁨을 얻었을 것이다. 각 사도의 머리 위에는 성경의 말씀대로 ‘불꽃 모양의 혀’ 모양의 성령이 그려져 있다. 그들은 예수님의 시신이 사라진 것에 관해 체포되어 심문을 당할까 두려워서 모든 문을 잠그며 경계하고 있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 하늘로 오르실 때 약속하신 대로 사도들에게 성령을 보내신 것이다. 화가는 화면의 배경에 금장식을 통해 빛이신 하느님의 현존을 나타내고 있다. 하느님께서는 빛의 근원인 비둘기로부터 나오는 성령의 뜨거운 불꽃을 각기 다른 성격의 사도들에게 전달한다. 제자들 각자에게 도착한 하느님의 빛은 은총과 은혜를 말한다. 이렇게 각자의 머리 위에 성령으로 세례를 받은 사도들은 성령을 통해 영혼을 온전히 씻고 하느님의 증거자로서 그분을 증언하며 활동할 것이다. 사도들이 들고 있는 책(신앙 교리나 설교의 기본을 위한 것)을 통해서도 준비된 사도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하느님께서 당신의 힘을 펼치시어 나에게 주신 은총의 선물에 따라, 나는 이 복음의 일꾼이 되었습니다.”(에페 3,7)
    
    [2016년 5월 15일 성령 강림 대축일 인천주보 3면, 윤인복 소화 데레사 교수(인천가톨릭대학교 대학원 그리스도교미술학과)]
    
    * 그림 파일은 인터넷 검색을 통해 찾은 것입니다. 
    (원본 : http://foma.ru/wp-content/uploads/fotos/Troitsa/Orcagna,_pentecoste.jpg)


    1. [담화] 2022년 그리스도인 일치 주간

      Date2022.01.18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14
      Read More
    2. 주님 세례 축일에 짚어보는 세례대의 의미

      Date2022.01.13 By김미경(라파엘라) Reply0 Views22
      Read More
    3. 차량시간표(주일학교포함)

      Date2021.05.29 By우지은소화데레사 Reply0 Views30
      Read More
    4. [ 한사람의생명 ]관련하여, 함께 기도바랍니다 . .

      Date2019.08.25 By그레고리오 Reply0 Views38
      Read More
    5. No Image

      자유계시판 항시 거룩한말만 올라 싫은 소리 한마디

      Date2017.07.23 By한만직 Reply1 Views351
      Read More
    6. No Image

      Via Dolorosa

      Date2017.03.27 By김석화마르코 Reply0 Views190
      Read More
    7. '여전히 당신이 그립습니다” 김수환 추기경 선종 8주기 특별기고 - 가톨릭신문

      Date2017.02.09 By이승우(다니엘) Reply1 Views405
      Read More
    8. [순교자성월 특별기고] ‘순교자의 믿음살이와 살림살이’ - 가톨릭신문

      Date2016.09.01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50
      Read More
    9. Q&A 성모승천, 이것이 궁금합니다 - 가톨릭신문

      Date2016.08.16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87
      Read More
    10. No Image

      교황이 아르헨티나 정부의 거액 후원금 거절한 까닭은

      Date2016.07.04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211
      Read More
    11. 행복한 가정의 비결은?

      Date2016.06.05 By이현덕(야고보) Reply2 Views324
      Read More
    12. No Image

      각자도생은 없다. 프레시안

      Date2016.06.03 By이승우(다니엘) Reply2 Views289
      Read More
    13. 오르카냐와 쟈코포 디 치오네의 성령 강림

      Date2016.05.18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05
      Read More
    14. 주님은 어디로 올라가셨나? [주님 승천 대축일 가톨릭신문 기획]

      Date2016.05.05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300
      Read More
    15. 홈페이지 등록 방법

      Date2016.05.02 By황현섭 Reply0 Views219
      Read More
    16. 사랑스런 나의 손주예요

      Date2016.05.01 By민근휘야고보 Reply2 Views220
      Read More
    17. 주님의 눈을 바라보게 하소서!

      Date2016.04.29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324
      Read More
    18. 하느님 편지

      Date2016.04.25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259
      Read More
    19. 내영혼 바람되어(세월호 추모곡)

      Date2016.04.24 By이현덕(야고보) Reply1 Views280
      Read More
    20. 축하드립니다~^^

      Date2016.04.22 By이현덕(야고보) Reply2 Views218
      Read More
    21. 2년전 오늘

      Date2016.04.16 By이승우(다니엘) Reply0 Views203
      Read More
    22. 살아있다면 내일 투표를 할수있는 천사들을 생각함...

      Date2016.04.12 By김석화마르코 Reply0 Views212
      Read More
    23. No Image

      악법 은 악 이다....

      Date2016.04.11 By김석화마르코 Reply3 Views294
      Read More
    24. 천주교마산교구 용원성당 화이팅! 입니다. ^^

      Date2016.04.08 By루카 Reply2 Views502
      Read More
    25. No Image

      축하합니다

      Date2016.03.10 By한만직 Reply1 Views304
      Read More
    26. No Image

      찬미예수님~~~^^

      Date2016.03.09 By박진현(가브리엘) Reply2 Views185
      Read More
    27. No Image

      안녕하세요

      Date2016.02.24 By이승우 Reply0 Views178
      Read More
    28. No Image

      행복한 삶

      Date2015.06.04 By윤기철 Reply0 Views309
      Read More
    29. No Image

      너는또다른나

      Date2015.06.04 By윤기철 Reply0 Views211
      Read More
    30. No Image

      7차 말씀과 함께하는 성경피정

      Date2015.04.07 By마산청년성서모임(에파타) Reply0 Views241
      Read More
    31. No Image

      2015년 명례성지 해돋이 미사 안내

      Date2014.12.29 By강미옥 젤뚜르다 Reply0 Views278
      Read More
    32. No Image

      [마산교구청년성서모임] 제6차 어른성경피정 초대합니다.

      Date2014.09.29 By마산청년성서모임(에파타) Reply0 Views661
      Read More
    33. No Image

      내한하실 교황님 말씀!

      Date2014.06.26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374
      Read More
    34. No Image

      제4 회 명례특강 안내

      Date2014.05.30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345
      Read More
    35. No Image

      제3회 명례특강안내

      Date2014.04.28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304
      Read More
    36. No Image

      5차 말씀과 함께하는 성경피정(신청안내)

      Date2014.04.11 By마산청년성서모임(에파타) Reply0 Views336
      Read More
    37. No Image

      제2회 명례특강안내

      Date2014.04.08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292
      Read More
    38. 십자가의 신비

      Date2014.04.02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290
      Read More
    39. 성요셉 아버지학교 수료(제13기)

      Date2014.03.13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04
      Read More
    40. 어느 소나무의 가르침

      Date2014.03.08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13
      Read More
    41. No Image

      2014년도 제1회 명례특강안내

      Date2014.03.07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358
      Read More
    42. 천국문

      Date2014.02.25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06
      Read More
    43. '하느님, 그건 아마 당신일겁니다'

      Date2014.02.13 By이현덕(야고보) Reply0 Views435
      Read More
    44. No Image

      성 비오 신부님과 묵주기도

      Date2014.01.27 By교우 Reply0 Views452
      Read More
    45. No Image

      미사 외에 또 하나의 구원의 비밀

      Date2014.01.27 By교우 Reply0 Views428
      Read More
    46. No Image

      2013 년12월27일 마산교구 사제,부제.서품식

      Date2013.12.28 By민근휘 야고보 Reply0 Views601
      Read More
    47. No Image

      2014년 해돋이 미사안내

      Date2013.12.10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536
      Read More
    48. No Image

      웅천-명례 소금길 도보 순례

      Date2013.11.13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492
      Read More
    49. No Image

      제6회 명례성지 특강 안내

      Date2013.10.27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506
      Read More
    50. No Image

      제6회 명례성지 특강 안내

      Date2013.10.27 By김덕곤 요한 Reply0 Views75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